본문 바로가기

Skylighting windows(동영상과 카메라 이야기)

아나모픽 렌즈, 아나모픽 광학 효과(플레어와 심도 표현)에 대하여 / Anamorphic format & anamorphic effect Notice - 얄팍한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영상 촬영에 관심을 가지면서부터 사진과는 다른 영상미의 특징에 대해 고민하다 보니 자연스레 아나모픽 광학계에 관심이 갔다. 아나모픽과 관련해서 설명하는 좋은 자료들이 있으므로 이에 대해 따로 설명할 필요는 느끼지 못하고, 그 이상의 감상도 없어서 무의미한 붙여 넣기 식은 생략하자. 궁금한 점에 대해서는 각자 웹서핑을 통해 찾아보는 것이 낫겠다. 그동안 이 블로그의 대부분의 수다가 (비전문가에 나태한 수다쟁이가 직접 경험하지 않고, 웹서핑에서 얻은 정보와 주변에서 주워들은 '카더라' 정보에 조악한 망상을 버무려 이런저런 잡다한 주장을 늘어놓은 것에 일말..
필름과 디지털 기술의 변화가 가져다 주는 표준의 혼란 그리고 카메라 무빙에서의 적절한 속도(패닝 스피드) 관하여 / Camera panning speed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언제나 서두에 밝혀두는 바이지만, 웹이나 책 등에서 취합한 정보를 토대로 지극히 주관적인 비 전문가의 사고 실험? 류의 망상이 덧붙여 있다. 몇몇 전제로 드는 것은 사실에 기반하고 있지만 결론에서는 맞지 않는 전혀 엉뚱하고 허술한 마무리의 위험이 있으므로 속된 아는 채를 주의하여야 한다. 무엇보다 스스로의 주장에 대한 확신은 있으나 이를 증명할 근거가 없으며, "생각해보면 그럴 것이 아닐까"라는 것 이상의 타당한 이유를 가지기 어렵다. 몇몇 사소한 사실을 근거로 쉽게 수다를 풀어가고 싶은 수다쟁이의 어설픈 아는 채와 넘겨 짚기의 무리수가 되풀이되면 아무리 사..
<영상과 프레임레이트3> 영상에서 모션 끊김(Judder)의 원인에 대하여 - 모션 블러와 모션 저더 / Motion blur, motion judder & frame-rate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영상의 프레임 레이트에 관해 수다를 이어가자니 프레임 레이트 설정과 관련된 잡다한 현상에 대해서 언급하지 않고 그냥 지나치기가 마음이 편치 않다. 저더(judder)가 발생하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모션 블러의 정도나 프레임 레이트 설정과도 관련 있으므로 이 즈음에서 한번 수다의 주제로 삼는 것이 좋지 싶었다. 연속된 정지 이미지로 만들어지는 영상 그리고 초당 몇 장의 정지 이미지로 구성되는지에 대한 설정과 선택이 영상에서 '프레임 레이트 설정'의 본질이라 할 것이고, 높은 프레임 레이트의 영상 소스일수록 피사체의 부드러운 동적 표현에 유리하지만, 여러 현실적인..
<영상과 프레임레이트 2> 영상에서 효과적인 fps 설정에 대하여 - 프레임레이트와 화면 재생률 / Frame rate & Refresh rate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영상과 프레임 레이트에 관한 수다를 계속해 보자. (연결된 내용이므로 이전 수다를 참고하는 것이 좋겠다) ▷ 2019/02/28 - [Skylighting windows(동영상과 카메라 이야기)/디지털 미러리스 카메라와 영상] - "왜 영화는 24 fps 일까?" - 24 프레임만의 영상미? "왜 영화는 24fps일까?" - 24 프레임만의 영상미?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유튜브와 브이로그, 스마트폰의 카메라, 캠코더, 그리고 영상 기..
<영상과 프레임레이트> "왜 영화는 24fps일까?" - 24 프레임만의 영상미?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유튜브와 브이로그, 스마트폰의 카메라, 캠코더, 그리고 영상 기능이 대폭 강화된 디지털카메라 등으로 영상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일반인에게도 커졌고, 전문 지식이 없는 일반인을 위한 영상 촬영과 편집, 그리고 이를 인터넷에 업로드하는 정보나 팁들도 매우 많고 흔하다. 각종 설정법과 촬영 노하우 등이 웹의 정제되지 않은 정보가 넘쳐나지만, 정작 어느 것이 신뢰할만한 정보인지 판단하기 쉽지 않고 다양한 의견에 더 헷갈리기 일수다. 정리되지 않은 정보를 접근하기 쉽게 요약해 보고 싶었다. 얕은 지식과 가진 바 재주의 한계로 이해하기 쉽게 설명할 자신은 없지만, (수..
가을 하늘 그리고 타임랩스 정지(스틸) 이미지에서는 시간의 흐름을 표현하기가 딱히 마땅찮다. 촬영 시 셔터 스피드 선택으로 사진에 시간을 담는다고 말하는 이도 있지만, 사실 한 장의 스틸 이미지에서 셔터 스피드 조정으로 표현할 수 있는 것은 피사체의 움직임 흔적의 강약이나 많고 적음 정도로 제한적이고 , 따라서 오롯이 시간을 담기에는 많이 부족하고 달리 적절한 표현 방법을 생각하기 어렵다. (즉, 정지된 순간의 장면에서 일부 움직이는 피사체 또는 카메라의 움직임에 따른 변화의 궤적의 정도를 표현하는 것에 불과하다고 생각한다) 동영상이 아닌 스틸 사진에서 시간의 흐름을 표현하기 위해서는 하나의 이미지가 아니라 일정 시간 간격을 두고 연속 촬영된 여러 장의 사진이 제격인데, 동일한 구도를 유지하고 긴 시간의 변화를 기록한 연작 사진을..
4k (4k UHD) 영상과 하이 다이나믹 레인지 그리고 하이브리드 로그 감마에 대하여 / 4K UHD - HDR(High Dynamic range) & HLG(Hybrid Log Gamma) Notice - 얄팍한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4K 영상 시대의 본격적인 막이 올랐다. 몇 해 전부터 4K나 4K UHD 촬영 장비가 선을 보였고 국내에서도 4K UHD 공중파 시험 방송이 몇 차례 있었으며 유튜브의 고화질 서비스나 넷플렉스 등의 OTT 서비스에서도 4K UHD 콘텐츠가 심심찮게 등장하며 4K 디스플레이 장치들 또한 이제는 새로 구입하는 모니터나 TV에서 고려해야 하는 것이 당연해졌다. 이런 시류에 이제 와서 4k 타령을 하고 있으니 때늦은 뒷북이냐고 탓할지 모르겠다. 무욕 청빈?한 수다쟁이에겐 아직도 4k 고해상력 관련된 장비가 거의 없어 UHD의 신박함을 체감하지 못한 바도 있..
블로깅, 1인 미디어를 위한 스케이트 카메라 달리(dolly) - 시네틱스 '시네스케이트' / Cinetics - Cineskates(miniskates) Notice - 상식 수준에서 다루는 비전문적이고 깊이 없는 포스팅이므로 숨겨져 있을 오류와 논리적 비약, 수다쟁이의 헛된 망상에 주의가 필요하다. 봄이 오고 벚꽃이 피니 책상 앞에만 앉아 있기에는 아깝다. 며칠 동안 봄을 만끽하며 꽃구경에 즐거웠는데, 막상 사진이나 녹화한 영상은 엉망이지만, 봄의 정취를 맘껏 즐기는 것으로 만족해야지 싶다. 삐딱한 성격 탓인지 화사하게 핀 벚꽃보다는 비처럼 쏟아지는 벚꽃 잎을 더 좋아해서 아직 벚꽃 사진과 영상 찍기는 끝나지 않았다고 위안하고 있었다. 한동안 티스토리에 수다를 올리지 않은 탓에 적절한 주제도 마땅찮으니 이번에는 소소한 영상용 액세서리를 살짝 곱씹어 보자. 리뷰라고 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고 그냥 잡다한 수다 정도 수준에서 알아보자. 최근에는 혼자서도 운영..

"); wcs_do();